​공간의 시그니쳐, 인테리어 소품

주거 공간의 인테리어들은 대부분 실용성을 고려한 제품들의 배치로 이루어진다. 식탁, 소파, 조명 등, 디자인으로서도 충족되면서 거주자들이 사용하기 위한 물품들을 곳곳에 설치한다. 하지만 그중에 인테리어 소품은 유일하게 많은 경우, 실용성이 배제된 인테리어 요소이다. 인테리어 소품의 세계는 무궁무진하다. 어떤 이는 인형으로 집을 꾸미고, 소위 말하는 장식품 컬렉션을 가진 거주자도 있으며, 예술작품에 큰 관심을 가진 거주자는 예술작품을 인테리어로 집안 곳곳에 배치한다. 주거공간에 놓인 실용성을 가지지 않은 요소, 인테리어 소품. 그들이 맡은 역할은 무엇일까. 넓게 활용하는 것이 늘 더 좋은 주거 공간에서 자리를 차지하면서도 실용성을 갖추지 않은 요소로서의 인테리어 소품은 분명 그들만의 역할이 있을 것이다. 공간의 시그니쳐라고 인테리어 소품에 대해 정의해보며, 각기 다른 주거공간들의 곳곳에 배치된 인테리어 소품들이 주는 효과와 역할을 살펴보자.

 

내 취향을 말해주는 주거공간 안의 미술 작품

 

현관 전실 (After) by 1204디자인

주거공간의 벽 한 칸을 차지하는 미술 작품이다. 블랙 앤 화이트로 깔끔하게 연출된 1204디자인사가 인테리어한 아파트에 선명한 빨간 색조를 가진 단순한 추상작품이 걸렸다. 단지 한 벽을 차지하고 있는 얇은 액자에 불과하지만, 이 그림이 있고 없고의 차이는 이 아파트 실내의 성격을 규정하는 데에 큰 차이를 만들어낸다. 검은 프레임과 새하얀 벽을 좋아하는 도시적이면서도 차가운 느낌의 거주자가 살 듯한 집에서, 발랄한 비비드 톤의 유머러스함도 좋아하는 거주자, 집, 혹은 아파트 인테리어 디자인으로 거듭난 것이다. 이처럼 인테리어 소품은 거주자가 자신을 드러낼 좋은 기회로서 작용한다.

error: